main

  1  2  3  4  5  6  7  8  9  10 .. 17    로그인  가입
복지부, '장애등급제 폐지, 중증장애인 혜택 줄어드는 것 아니냐'는 오해에 '적극 해명'
이 름 동사협  
날 짜 2018-03-12 15:06:19
조 회 491
글자크기
보건복지부가 지난 5일 발표한 '장애등급제 폐지 추진방향'과 관련, 일부 온라인을 통해 오해가 빚어지자 적극 해명에 나섰다.

복지부는 7일 보도자료를 통해 "국무총리 주재 장애인정책조정위원회에서 논의ㆍ발표한 '장애등급제 폐지 추진방향'에 대한 일부 온라인, SNS의 견 중 오해의 소지가 있는 부분에 대해 추가 설명을 한다"고 밝혔다.

먼저 가장 많은 질의와 오해를 낳고 있는 부분은 '중증ㆍ경증 구분없이 똑같은 지원을 받는것인가'에 대한
의문이다. 이에 따라 중증장애인의 혜택이 오히려 줄어드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은 것.

복지부는 이에 대해 "장애등급제 폐지는 장애인 복지서비스를 의학적 판정에 의한 장애등급이 아닌 장애인 개인의 욕구ㆍ환경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맞춤형으로 지원하기 위한 것"이라며 "장애인 개개인별로 꼭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새로 도입되는 종합조사에서도 장애정도를 충분히 고려하게 되며, 일상생활수행능력 등이 떨어질수록
더 많은 지원을 받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또 '장애등급제 폐지 이전에, 비장애인이 장애등급을 받아 혜택을 누리는 것부터 시정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이와 관련해 복지부는 "현재 국민연금공단에서 의학적 진단서를 토대로 별도의 정밀심사를 실시해 장애심사의 신뢰성을 담보하고 있다"면서 "더불어 장애정도의 적정성 유지 및 부정수급 방지를 위해 장애정도
변화가 예상되는 경우에 대해 재판정 제도도 운영중"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복지부는 이 같은 우려와 오해를 방지하기 위해 '장애등급제 폐지 후 달라지는 모습에 대한 예시'를
보여주기도 했다.

예시는 아래와 같다.


(사례1) 활동지원서비스(2019.7월 적용)

ㆍ(현재) 뇌병변장애 4급 A씨는 일상생활 도움이 필요하지만 활동지원 신청 자격이 1~3급으로 제한되어 있어 신청 자제가 불가능하다

ㆍ(개선) A씨도 기존 장애등급에 관계없이 활동지원 신청이 가능하며, 종합조사(일상생활분야) 결과에 따라 실제 필요한 하루 3시간 활동보조를 이용할 수 있게 됨


(사례2) 특별교통수단(2020년 적용)

ㆍ(현재) 휠체어를 이용하는 지체장애 3급인 B씨는 현재 장애인콜택시 대상(1~2급)이 아니어서 이용이 불가능하다

ㆍ(개선) 장애인콜택시 등 특별교통수단 이용 대상이 종합조사(이동분야)에 따라 실질적으로 이동이 제한되는 장애인으로 개편됨에 따라 콜택시 이용이 가능해짐




저작권자 © 복지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복지타임즈(http://www.bokjitimes.com) 이경하 기자
번호 제목 날짜이름보기
340  굿네이버스 강원동남지부, 도내 3개 업체 '좋은이웃가게' 선정  2018.12.07 동사협1
339  한국사회복지협의회, 공공데이터포털에 ‘푸드뱅크 정보’ 서비스 제공  2018.12.07 동사협2
338  2018 동절기 독거노인 보호대책 수립·추진  2018.12.07 동사협1
337  홀몸어르신 2000명에 우울감과 외로움 낮추는 ‘반려식물’ 보급  2018.11.28 동사협6
336  장애인, 16.5% 세액공제 '전용 보장성보험' 도입  2018.11.28 동사협4
335  아동수당 221만명 혜택…저소득가구 미신청아동 600명 전수조사  2018.11.28 동사협1
334  “의료사회복지사, 학교사회복지사” 국가자격증 신설  2018.11.28 동사협7
333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화합의 마당 열려  2018.11.28 동사협2
332  국민 최대 고민은 '일자리'…희망은 '안전하고 공해없는 한국'  2018.11.21 동사협8
331  ‘장애인 완전한 홀로서기’ 실현 목표로 맞춤형 서비스 지원한다  2018.11.21 동사협6
330  사회복지협의회-aT, 지속가능한 기부플랫폼 'aT Food드림' 발족  2018.11.21 동사협7
329  한수원, 어린이들의 안전 통학 위해 차량 84대 지원  2018.11.21 동사협5
328  아동학대·보조금 부정수급 어린이집도 ‘우수등급’  2018.10.22 동사협20
327  저소득 4명 중 1명 아파도 병원 안가  2018.10.22 동사협14
326  지적장애인의 무한도전기 “내일은 홈런”  2018.10.22 동사협13
325  한국사회복지협의회-굿피플, 복지소외계층 지원 업무협약  2018.10.22 동사협12
324  고령화에 문케어까지 건보 지출 늘어가는데…10년내 누적준비금 바닥 전망  2018.10.11 동사협23
323  ‘사회복무요원, 장애학생 폭행’ 전수조사…150개 특수학교 대상  2018.10.11 동사협15
322  지자체 담당자 46% “복지사각지대 원인은 홍보 부족”  2018.10.11 동사협17
321  한국사회복지협의회-하나금융나눔재단, 장애인거주시설 지원사업 MOU체결  2018.10.11 동사협16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SIRIN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