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

  1  2  3  4  5  6  7  8  9  10 .. 17    로그인  가입
복지부, 유족연금 중복지급률 30→50% 상향 추진
이 름 동사협  
날 짜 2018-01-22 12:51:31
조 회 735
글자크기
자신의 노령연금과 숨진 배우자가 남긴 유족연금을 함께 받는 국민연금 중복수급자는 앞으로 유족연금을 지금보다 훨씬 더 많이 받을 것으로 보인다.

보건복지부는 이른바 ‘유족연금 중복지급률’을 현행 30%에서 50%로 상향 조정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복지부는 현재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최도자 의원(국민의당)이 관련 개정법률안을 발의한 상태여서 해당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는 대로 시행할 계획이다.

부부가 함께 국민연금에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하면 노후에 두 사람 모두 숨질 때까지 각자의 노령연금을 받는다. 그렇지만, 한 사람이 먼저 숨지면 뒤에 남은 배우자는 ‘중복급여 조정규정’에 따라 자신의 노령연금과 유족연금 중에서 자신에게 유리한 한 가지를 선택해야 한다.

자신이 받는 노령연금보다 숨진 배우자가 남긴 유족연금이 훨씬 많으면 유족연금을 고르면 되지만 그러면 유족연금만 받을 수 있고, 자신의 노령연금은 받지 못한다.

자신의 노령연금을 선택하면 노령연금에다 유족연금의 일부를 추가로 받을 수 있는데, 이런 유족연금 중복지급률은 2016년 12월 이전까지는 20%였다가 이후부터 현재까지 30%로 올랐다.

복지부는 현재 30%인 유족연금 중복지급률을 50%까지 올리기로 하고 기획재정부 등 재정당국과 협의를 마쳤다.

이렇게 되면 국민연금 중복수급자는 지금보다 훨씬 더 많은 연금을 받는다.

복지부는 또 국민연금 가입자의 가입기간에 따라 기본연금액의 40∼60%를 차등 지급하던 유족연금을 가입기간과 관계없이 60%를 주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현재 유족연금은 사망자의 가입기간이 10년 미만이면 기본연금액의 40%, 10년 이상∼20년 미만이면 50%, 20년 이상이면 60%를 받는다. 기본연금액은 사망자의 평균보험료를 산출해 이를 20년 냈다고 가정해 구한다.

정부는 하지만 앞으로는 가입기간과 상관없이 기본연금액의 60%를 주는 쪽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이렇게 되면, 유족연금은 월평균 26만원에서 36만원으로 약 10만원 증가한다.

유족연금 수령자는 지난해 9월 기준 67만9642명으로 해마다 늘고 있다. 유족연금은 국민연금 가입자 또는 가입자였던 사람이나 노령연금 수급권자 또는 장애등급 2급 이상 장애연금 수급권자가 숨지면 사망자에 의존해 생계를 유지했던 유족이 생계를 계속 유지하도록 지급하는 연금급여이다.

유족연금을 받을 수 있는 유족의 범위와 순위는 법으로 정해져 있다. 배우자, 자녀(만 19세 미만이거나 장애등급 2급 이상), 부모(만 61세 이상이거나 장애등급 2급 이상), 손자녀(만 19세 미만 또는 장애등급 2급 이상), 조부모(만 61세 이상이거나 장애등급 2급 이상) 등의 순이다.



복지뉴스 - 김명화 기자  mh6600@bokjinews.com
번호 제목 날짜이름보기
328  아동학대·보조금 부정수급 어린이집도 ‘우수등급’  2018.10.22 동사협14
327  저소득 4명 중 1명 아파도 병원 안가  2018.10.22 동사협11
326  지적장애인의 무한도전기 “내일은 홈런”  2018.10.22 동사협10
325  한국사회복지협의회-굿피플, 복지소외계층 지원 업무협약  2018.10.22 동사협10
324  고령화에 문케어까지 건보 지출 늘어가는데…10년내 누적준비금 바닥 전망  2018.10.11 동사협17
323  ‘사회복무요원, 장애학생 폭행’ 전수조사…150개 특수학교 대상  2018.10.11 동사협14
322  지자체 담당자 46% “복지사각지대 원인은 홍보 부족”  2018.10.11 동사협16
321  한국사회복지협의회-하나금융나눔재단, 장애인거주시설 지원사업 MOU체결  2018.10.11 동사협14
320  작년 노인장기요양보험 59만명…1인당 월 급여 110만원 혜택  2018.08.24 동사협29
319  복지기금 활용 저소득층 청소년에 月40만원 생활 지원키로  2018.08.24 동사협33
318  복지부, 내년 7월부터 '장애인 등급제 폐지'…'맞춤형 서비스' 제공  2018.08.24 동사협40
317  "국민연금 수령액 상관없이 기초연금 전액 지급"…추가 재정은?  2018.08.24 동사협37
316  ‘아동복지시설’도 ‘좋은 일자리’이고 싶다  2018.08.24 동사협31
315  자살공화국 한국, 자살률 OECD 1위→2위…“개선된 것은 아냐”  2018.07.24 동사협29
314  내년부터 전국민 국가건강검진 받는다…719만 명 새로 포함  2018.07.24 동사협28
313  저소득 노인 지원 확대…내년부터 기초연금 30만원  2018.07.24 동사협32
312  중증 정신질환자, 환자 동의 없이 추적관리 가능해진다  2018.07.24 동사협31
311  '위기가구 발굴'…지역명예공무원이 이웃 챙긴다  2018.07.24 동사협25
310  '주야간보호부터 목욕까지'…7월부터 '통합재가급여' 확대  2018.05.30 동사협72
309  노인 10명중 7명 지하철 무임승차 '유지'…개편 시 연령 상향  2018.05.30 동사협78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SIRIN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