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

  1  2  3  4  5  6  7  8  9  10 .. 19    로그인  가입
조기노령연금 자진 수급 정지 1396명
이 름 동사협  
날 짜 2019-09-03 09:38:47
조 회 10
글자크기
당초 수급 연령보다 앞당겨서 조기노령연금을 받다가 자진해서 수급을 중단한 사람이 1000명을 넘어섰다.

31일 국민연금공단에 따르면 2017년 9월 22일부터 월평균 소득수준에 상관없이 본인의 신청으로 조기노령연금 수급을 정지할 수 있는 제도가 시행된 이후 올해 5월 현재까지 누적으로 총 1396명이 조기노령연금을 끊었다.

조기노령연금은 법정 노령연금 수급 연령에 도달하기 전에 1∼5년 앞당겨서 받는 제도다. 정년을 채우지 못하고 퇴직해 노령연금을 받을 나이가 될 때까지, 이른바 '은퇴 크레바스' 기간에 소득이 없거나 소득이 적어 노후 생활 형편이 어려운 이들의 노후소득을 도모하려는 취지로 도입됐다.

노령연금을 받을 수 있는 최소 가입 기간(보험료를 납부한 기간) 10년이 넘어야 신청할 수 있고, 일정 수준 이상(가입자 평균 소득월액 이상) 소득이 있으면 조기노령연금 지급 대상에서 제외된다. 하지만 미리 받는 대신에 연금액이 상당히 줄어든다. '손해연금'으로 불리는 이유다. 1년 일찍 받을 때마다 6%씩 연금액이 깎여 5년 일찍 받으면 30% 감액된 금액으로 평생을 받게 된다.

조기노령연금 수급자는 그동안 특별한 경우를 빼고는 중간에 마음이 변해도 스스로 중단하겠다고 신청할 수 없었다. 다만, 국민연금법에 따라 사업소득이나 근로소득이 발생해 전체 가입자의 평균 소득월액을 넘으면 강제로 지급 중지되고 의무적으로 국민연금에 다시 가입해 보험료를 납부해야 했다.

하지만 국민연금법 개정으로 2017년 9월 22일부터 월 소득수준과 관계없이 조기노령연금 수급을 자진 중단하고 '자발적 신청'으로 국민연금에 다시 가입할 수 있게 됐다. 조기노령연금 수급자는 꾸준히 늘다가 기대수명이 길어지고 노후대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전반적으로 감소세이다.

조기노령연금 누적 수급자는 2009년 18만4608명에서 2010년 21만6522명으로 20만명을 넘어섰다. 이후 2011년 24만6659명에서 2012년 32만3238명으로 30만명대를 돌파하고 2013년 40만5107명으로 40만명대로 올라섰다.

2014년 44만1219명, 2015년 48만343명 등에 이어 2016년 51만1880명으로 50만명대로 올라섰다. 2017년 54만3547명, 2018년 58만1338명 등으로 해마다 늘면서 2019년 5월 현재 60만127명으로 60만명대에 이르렀다.

그렇지만 조기노령연금 신규수급자는 2012년 7만9044명, 2013년 8만4956명 등에서 2014년 4만257명, 2015년 4만3447명 등 4만명대로 떨어졌다. 2016년 3만6164명, 2017년 3만6669명 등 3만명대로 내려갔다가, 2018년에 4만3544명으로 4만명대로 다시 올라섰다. 2019년 5월 기준으로는 2만5715명이었다.



복지뉴스 - 박찬균 기자  allopen@bokjinews.com
번호 제목 날짜이름보기
379  국민연금 체납사업장 근로자-지역체납자 수급권 보호강화 추진  2019.09.03 동사협12
378  한국, 2067년 인구 절반이 노인…고령화 가속화  2019.09.03 동사협12
377  45세 치매 발병 환자, 사망까지 의료비로 약 1억6000만원  2019.09.03 동사협10
 조기노령연금 자진 수급 정지 1396명  2019.09.03 동사협10
375  한국사회복지협의회-롯데, 사회공헌 노력의 결실 맺다  2019.09.03 동사협10
374  본인부담상한제로 저소득층 의료비 부담 크게 감소  2019.08.26 동사협12
373  "노인학대 신고, 참견이 아니라 도움입니다"  2019.08.26 동사협10
372  아동복지 정책・서비스 통합기관 ‘아동권리보장원’ 출범하다  2019.08.26 동사협8
371  지역사회공헌 인정제 활성화 위한 신호탄 쏘아 올렸다  2019.08.26 동사협8
370  지자체 복지담당 43.2% "사각지대 많다"  2019.08.19 동사협12
369  “장애등급제 폐지의 모든 것을 담다”  2019.08.19 동사협9
368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사회복지자원봉사 공모전 진행  2019.08.19 동사협9
367  “연명치료 받지 않겠다”…‘사전연명의료의향서’ 누적 신청 30만명 육박  2019.08.13 동사협12
366  인증 요양병원, 환자안전문화 개선  2019.08.13 동사협13
365  한국인, 자살 위기 신호에 대한 이해 수준 떨어져  2019.08.13 동사협13
364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시니어주택수리원 사업 지원 총력 기울인다  2019.08.13 동사협13
363  코레일관광개발,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1200만원 상당 후원물품 전달  2019.08.13 동사협14
362  도박에 쉽게 빠지는 10대 청소년들…3년 새 6배 껑충  2019.07.09 동사협20
361  실업급여 2024년 고갈전망…실업급여 지급확대로 포장한 보험요율 꼼수 인상  2019.07.09 동사협22
360  이마트 에브리데이, 푸드뱅크 통해 6억4000만원 상당 물품 기부  2019.07.09 동사협19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SIRIN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