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

  1  2  3  4  5  6  7  8  9  10 .. 19    로그인  가입
도박에 쉽게 빠지는 10대 청소년들…3년 새 6배 껑충
이 름 동사협  
날 짜 2019-07-09 15:44:07
조 회 5
글자크기
10대 청소년들이 도박에 더 많이 빠지고, 한번 빠지면 그 늪에서 헤어나오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도박중독치료 서비스를 이용한 10대들이 3년 새 무려 6배 넘게 증가했다.
  
7일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영주 의원이 도박문제관리센터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도박중독으로 센터로부터 치료서비스를 이용한 사람은 30대가 4563명으로 가장 많았고, 20대(3879명), 40대(2038명), 10대(1027명)순으로 집계됐다.

주목할 점은 도박중독자 치료 서비스 이용자 전 연령 중 10대의 증가폭이 두드러졌다. 실제로 2015년 168명에서 2018년 1027명으로 3년 새 6.1배 급증했다.

같은 기간 30대는 3066명에서 4563명으로 48.8%, 20대는 2226명에서 3879명으로 73.4%, 40대는 1124명에서 2038명으로 81.3% 각각 증가했다.  

전체 상담자에서 10대가 차지하는 비중도 2015년 1%에서 지난해 5.7%까지 늘어났다. 이 기간 20대는 20.6%에서 23.2%, 40대는 10.4%에서 12.2%로 소폭 늘었고, 30대는 28.3%에서 27.3%로, 50대는 5.7%에서 5.2%로 줄어든 것과 대조적인 모습이다.

지난해 기준 서비스 이용 이후 도박을 중단한 단도박률을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30대 53%, 40대 52%, 20대 37%를 나타낸 반면 10대는 23%에 그쳤다.

10대의 경우 최근 도박 중독으로 인해 치료서비스를 찾는 인원이 급증하고 있음에도 서비스 이용 이후 도박을 중단하게 되는 경우는 10명 중 2명에 불과한 수준인 셈이다.

특히 10대의 단도박률은 2015년 36%, 2016년 48%, 2017년 30%, 2018년 23%로 감소 그래프를 그리고 있다. 10대 청소년들이 도박에 더 많이 빠지고, 한번 빠지면 잘 중단하지 못한다는 얘기다.

한편, 이들 10대가 주로 빠지게 되는 도박 종류의 95%가 불법 사행행위에 해당하는 온라인스포츠도박과 사다리게임, 홀짝 등 기타온라인도박으로 파악됐다.

김영주 의원은 “도박 중독으로 인해 치료서비스를 찾는 10대 청소년들이 급증하고 있는데, 정작 서비스 이용이후 도박을 끊는 비중은 줄어들고 있는 상황”이라며 “도박중독 치료서비스를 연령대별·유형별 특성에 맞게 운영될 수 있도록 하는 등 특단의 대책이 마련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들이 빠지게 되는 도박 유형이 온라인스포츠도박과 기타온라인도박으로 이는 모두 불법 사행행위에 해당한다”며 “불법 사행행위 근절을 위한 유관기관의 권한과 책임을 다시한번 살펴, 효과적인 대응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번호 제목 날짜이름보기
 도박에 쉽게 빠지는 10대 청소년들…3년 새 6배 껑충  2019.07.09 동사협5
361  실업급여 2024년 고갈전망…실업급여 지급확대로 포장한 보험요율 꼼수 인상  2019.07.09 동사협5
360  이마트 에브리데이, 푸드뱅크 통해 6억4000만원 상당 물품 기부  2019.07.09 동사협5
359  7월부터 치매 진단검사비 15만원까지 확대 지원  2019.07.09 동사협5
358  “좋은이웃들과 함께 우리 주변 소외계층 돕는다”  2019.04.04 동사협32
357  건보공단 봉사단 사회공헌기금 누적 모금액 100억 돌파  2019.04.04 동사협34
356  2025년 초고령사회 진입…40년 후엔 부양비 OECD중 최고  2019.04.04 동사협39
355  노인 10명 중 1명이 ‘치매환자’…국가치매관리비용 14조6000억원  2019.04.04 동사협35
354  한국사회복지협의회, 공공기관 고객만족도 '우수' 기관 선정  2019.04.04 동사협30
353  가족에게 이체·급식비 횡령…경남 아동복지시설 46곳 적발  2019.01.10 동사협33
352  스스로 생각하는 노인 기준 연령은 평균 72.5세…기준 연령 65세 대비 +7.5세  2019.01.10 동사협32
351  실직 휴·폐업 저소득 위기가구 긴급지원 신청가능  2019.01.10 동사협31
350  올해 노인일자리 61만 개 운영...전년보다 10만개 확대  2019.01.10 동사협29
349  아동수당, 만6세 미만 '모든 아동'에 지급된다  2019.01.10 동사협43
348  내년부터 개정 최저임금법령 시행…일자리안정자금 취약계층 지원 강화  2018.12.31 동사협22
347  복지 사각지대 해소한 지자체 복지부 포상 수여  2018.12.31 동사협26
346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한국의료지원재단과 함께 소외계층 발굴·지원 나선다  2018.12.31 동사협26
345  “삶의 희망이 보이지 않을 때 ‘1393’으로 연락주세요”  2018.12.31 동사협25
344  서울 용산구, 치매전담형 노인요양시설 '치매안심마을' 짓는다  2018.12.17 동사협23
343  은퇴가구 소득 월평균 152만원…경제활동가구의 3분의 1 수준  2018.12.17 동사협22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SIRIN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