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

  1  2  3  4  5  6  7  8  9  10 .. 17    로그인  가입
저소득 노인 지원 확대…내년부터 기초연금 30만원
이 름 동사협  
날 짜 2018-07-24 13:24:13
조 회 20
글자크기
정부가 저소득 노인들의 기초연금을 앞당겨 인상한다. 내년부터 소득 하위 20% 노인들은 월 30만원의 기초연금을 받을 수 있다. 또 노인 일자리와 실버론을 확대하는 등 저소득 노인들을 위한 지원 확대에도 나선다.

정부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저소득층 소득·일자리 지원대책’을 17일 발표했다.

정부는 기초연금을 올해 9월 20만9000원에서 25만원으로 일괄 인상하고 저소득 노인들의 기초연금은 단계적으로 조기 인상하기로 했다. 애초에는 2021년 일괄적으로 30만원을 지급할 계획이었으나 최근 노인가구의 소득분배 지표가 악화해 인상 시기를 앞당긴 것이다.

소득 하위 20%는 내년부터 30만원을, 소득 하위 20~40%는 2020년부터 30만원을 지원받게 된다. 소득 하위 70% 노인들은 애초 계획대로 2021년부터 30만원을 수령할 수 있다. 소득 하위 20% 노인들은 계획보다 2년 빨리, 소득 하위 20~40%는 1년 빨리 인상분을 받게 된다.

복지부는 기초연금 조기 인상으로 내년 약 150만명, 2020년 약 300만명의 기초연금 수급자가 최대 30만원의 기초연금을 받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정부는 또한 저소득층 지원을 위해 노인 일자리를 늘리고 ‘실버론’도 확대하기로 했다.

먼저 내년 노인 일자리를 올해 대비 8만개 이상 늘려 총 60만개의 일자리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울산 동구, 군산, 창원 진해구, 거제, 통영 등 고용·산업 위기 지역 노인들을 대상으로 일자리 3000개를 추가 지원한다. 이를 통해 해당 지역 노인들의 소득이 월 27만원 늘어나게 될 전망이다.

노인 일자리의 숫자뿐만 아니라 질을 높이는 구조조정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지역 사회 기여나 참여만족도가 낮은 ‘공공놀이터 봉사’ 등 프로그램은 줄이고, ‘아동센터 조리배식, 돌봄시설 아이돌봄’ 등 공익기여도가 높은 사회서비스형 일자리를 늘리는 방식이다.

노후긴급자금 대부사업인 ‘실버론’ 한도도 올린다. 60세 이상(국민연금수급자 대상)에 대한 의료비·전월세비 등 생활안정 자금 대출지원 한도를 기존 750만원에서 1000만원으로 확대하는 방안이다.

일할 수 있는 저소득 근로자를 위한 자활사업도 확대된다. 자활급여 단가를 최저임금의 80% 수준으로 인상하는 내용이다.

그동안 자활급여 단가가 최저임금 대비 63~72% 수준으로 정책 효과가 미흡했다는 평가를 받아왔다. 또한 기초생활수급 선정 시 소득인정액에서 자활근로소득의 30%를 소득인정액에서 공제해 환급, 지원한다.

이와 함께 긴급복지 지원 대상도 확대한다. 긴급복지는 실직 등 위기가 발생해 생계유지가 곤란해진 저소득층에 긴급 생계비 등을 일시적으로 신속하게 지원하는 제도다.

그러나 재산기준이 다소 엄격해 긴급복지 지원을 받지 못하는 사례가 많다는 것을 고려, 내년부터 재산기준을 ‘대도시 1억3500만원에서 1억8800만원’ 등으로 완화할 계획이다.



복지뉴스 - 남정규 기자  bokjiin@bokjinews,com
번호 제목 날짜이름보기
324  고령화에 문케어까지 건보 지출 늘어가는데…10년내 누적준비금 바닥 전망  2018.10.11 동사협2
323  ‘사회복무요원, 장애학생 폭행’ 전수조사…150개 특수학교 대상  2018.10.11 동사협2
322  지자체 담당자 46% “복지사각지대 원인은 홍보 부족”  2018.10.11 동사협3
321  한국사회복지협의회-하나금융나눔재단, 장애인거주시설 지원사업 MOU체결  2018.10.11 동사협2
320  작년 노인장기요양보험 59만명…1인당 월 급여 110만원 혜택  2018.08.24 동사협18
319  복지기금 활용 저소득층 청소년에 月40만원 생활 지원키로  2018.08.24 동사협13
318  복지부, 내년 7월부터 '장애인 등급제 폐지'…'맞춤형 서비스' 제공  2018.08.24 동사협25
317  "국민연금 수령액 상관없이 기초연금 전액 지급"…추가 재정은?  2018.08.24 동사협23
316  ‘아동복지시설’도 ‘좋은 일자리’이고 싶다  2018.08.24 동사협15
315  자살공화국 한국, 자살률 OECD 1위→2위…“개선된 것은 아냐”  2018.07.24 동사협20
314  내년부터 전국민 국가건강검진 받는다…719만 명 새로 포함  2018.07.24 동사협17
 저소득 노인 지원 확대…내년부터 기초연금 30만원  2018.07.24 동사협20
312  중증 정신질환자, 환자 동의 없이 추적관리 가능해진다  2018.07.24 동사협20
311  '위기가구 발굴'…지역명예공무원이 이웃 챙긴다  2018.07.24 동사협15
310  '주야간보호부터 목욕까지'…7월부터 '통합재가급여' 확대  2018.05.30 동사협63
309  노인 10명중 7명 지하철 무임승차 '유지'…개편 시 연령 상향  2018.05.30 동사협65
308  이달 30일부터 장애인 건강주치의 시범사업 '시작'  2018.05.30 동사협53
307  한국사회복지협의회, 2017년도 공공기관 고객만족도 전년대비 2등급 향상 'A'등급  2018.05.30 동사협57
306  일상생활 위한 출퇴근 경로도 산재로 보호한다  2018.03.12 동사협473
305  복지부, '장애등급제 폐지, 중증장애인 혜택 줄어드는 것 아니냐'는 오해에 '적극 해명'  2018.03.12 동사협473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SIRINI